생명·희망·서정성 등을 담고 있는 작품들로 구성했다. 저마다의 처지를 인정하면서 다양하게 분출하는 긍정의 힘을 펼치고자 한다.

마닛 스리와니 취품 / Manit Sriwanichpoom(Thailand)

조회수 47

    

    

마닛 스리와니 취품 Manit Sriwanichpoom  Master #002 134.5x89.0cm Inkjet on paper 2009(2021)

마닛 스리와니 취품 Manit Sriwanichpoom  Master #003 134.5x89.0cm Inkjet on paper 2009(2021)

마닛 스리와니 취품 Manit Sriwanichpoom  Master #004 134.5x89.0cm Inkjet on paper 2009(2021)

마닛 스리와니 취품 Manit Sriwanichpoom  Master #005 134.5x89.0cm Inkjet on paper 2009(2021)


     

마닛 스리와니 취품 Manit Sriwanichpoom  Pink Man Opera #5 120.0x150.0cm Inkjet on paper 2009(2021)

마닛 스리와니 취품 Manit Sriwanichpoom  Pink Man Opera #7 120.0x150.0cm Inkjet on paper 2009(2021)


태국 사진가·작가·미술가·사회운동가이다. 이 작품은 <Pink Man 시리즈>이다. 핑크 실크 턱시도를 입은 남자의 사진과 전 세계 여러 곳에서 촬영한 핑크색 쇼핑 카트로 구성한 사진작품이다. 그는 종종 쇼핑 카트 또는 휴대폰을 들고 등장한다. 그 핑크맨은 1997년에 도시를 삼켜 버리기 시작한 폭발적인 소비 지역인 방콕의 쇼핑지역에 카트를 밀면서 처음 나타났다. 핑크 색은 성매매의 네온 빛과 과시를 희화화 하기 위해 선택한 것. 형식적인 우아함과 아이러니한 유머를 결합한 그의 집요한 사회 정치적 비판으로 유명하다. 한편으로, 국내에 첫 선을 보이는 그의 대표작 중의 하나인 <마스터 시리즈>는 의도적으로 피사체보다 초점을 앞에 둠으로써 오브제 전체를 흐르게 촬영했다. 이는 사진의 선명한 기록을 넘어 대상의 내면을 포착하려는 의도이다.

Manit Sriwanichpoom is a Thai photographer, author, artist, and social activist. This work is <Pink Man series>. A photograph of a man in a pink silk tuxedo and a pink shopping cart taken from various locations around the world. He often appears with a shopping cart or cell phone. The Pink Man first appeared in 1997 when he pushed a cart into a shopping district in Bangkok, an explosive consumer district that began to engulf the city. The color pink was chosen to caricature the neon light and show off of prostitution. Sriwanichpoom is known for his tenacious socio-political critique, combining formal elegance with ironic humor. On the other hand, in <Master Series>, one of his representative works, is shown for the first time in Korea, he intentionally puts the focus in front of the subject so that the entire object flows. This is intended to capture the inner side of the subject beyond the clear recording of the photograph.



마닛 스리와니 취품 (b.1961, Manit Sriwanichpoom, Thailand)


사치 갤러리(런던 2015), 퐁피두 센터(파리, 2010), 제6회 아시아태평양 트리엔날레(호주, 2009), 포토콰이(파리, 2007), 광주비엔날레(한국, 2006), 베니스 비엔날레(2003)에서 전시했다. 그의 개인전은 싱가포르 미술관의 'Phenomena & Prophecies'(2010); 현대사진센터의 'Lambs of God' (멜버른, 호주, 2008) 과 요코하마 미술관의 'Bangkok in Pink'(2002) 에서 열렸다. 그의 작품은 Maison Europeenne de la Photography(파리), DG Bank(독일), 후쿠오카 아시아 미술관(일본), 퀸즐랜드 미술관(호주), 호주 국립 미술관, 싱가포르 국립 미술관, 싱가포르 미술관 등 알려진 개인 수집가가 소장하고 있다. 2014년에는 프랑스 문화통신부로부터 공로훈장(Chevalier des Arts et Lettres)를 수상했다.

 

Saatchi Gallery (London 2015), the Centre Pompidou (Paris, 2010), The 6th Asia Pacific Triennial (Australia, 2009), Photoquai (Paris, 2007), Gwangju Biennale (Korea, 2006) and the Venice Biennale (2003). His solo shows include ‘Phenomena & Prophecies’ at the Singapore Art Museum (2010); ‘Lambs of God’ at the Centre for Contemporary Photography (Melbourne, Australia, 2008) and ‘Bangkok in Pink’ at the Yokohama Museum of Art (2002). His works are collected by the

Maison Europeenne de la Photographie (Paris), the DG Bank (Germany), the Fukuoka Asian Art Museum (Japan), the Queensland Art Gallery (Australia), the National Gallery of Australia, the National Gallery Singapore, the Singapore Art Museum and well known private collectors. In 2014 he was awarded the Chevalier des Arts et Lettres by French Ministry of Culture & Communication.

주최: 여수시 / 주관: 여수국제미술제추진위원회 / 후원: 2012여수세계박람회재단